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참고자료] 7월 14일 올해 가장 큰 달 2022-07-11

 7월 14일 올해 가장 큰 달


□ 개요

ㅇ 한국천문연구원은 올해 가장 큰 둥근달(망望)을 7월 14일에 볼 수 있다고 밝혔다. 구체적으로 가장 큰 달은 7월 14일 새벽 3시 38분 달이다. 한편, 올해 가장 작은 둥근달은 1월 18일의 달(망 8시 48분)이었다. 올해의 가장 큰 달과 작은 달의 크기는 약 12% 정도 차이가 난다.


□ 이유

ㅇ 지구상에서 달의 크기가 다르게 보이는 이유는 달이 지구 주위를 타원 궤도로 돌기 때문이다. 지구와 달 사이의 거리가 가까우면 달이 커 보이고 멀면 작게 보인다. 둥근달 가운데 7월 14일 뜨는 달이 가장 크게 보이는 이유는 달과 지구의 거리가 다른 둥근달이 뜨는 날과 비교하여 더 가까워지기 때문이다.

ㅇ 7월 14일 뜨는 둥근달이 지구와 가장 가까워질 때의 거리는 약 35만 7,418km로 지구-달 평균 거리인 38만 4,400km보다 약 2만 7천km 가깝다. 지난 1월 18일에 뜨는 둥근달의 경우 약 40만 1,024km로 평균거리보다 약 1만 6천km 이상 멀어진다.

ㅇ 달이 지구 주변을 타원궤도로 돌며 가까워지거나 멀어지는 주기인 1 근점월 (근지점에서 근지점)은 약 27.55일이고, 보름달에서 다음 보름달로 변하는 삭망월은 약 29.53일이다. 따라서 보름달일 때 근지점이나 원지점인 위치로 오는 주기는 규칙적이지 않기 때문에 매년 다른 달에 이러한 현상이 일어나게 된다.

ㅇ 달과 지구의 물리적인 거리가 조금 더 가까워지긴 하지만 달이 크게 보이는 데에는 대기의 상태나 주관적인 부분도 작용하기에 육안으로는 특별한 차이를 못 느낄 수 있다.


□ 달이 뜨는 시각

ㅇ 올해 가장 큰 달은 서울 기준 13일 19시 52분에 떠서 14일 3시 38분에 망이 되며, 14일 새벽 5시 16분에 진다. 

※ 다른 지역 월출·몰 시각은 한국천문연구원 천문우주지식정보 홈페이지(https://astro.kasi.re.kr/life/pageView/6) ‘생활천문관 - 월별 해/달 출몰시각’ 참고



[참고 그림]


그림1. 가장 큰 달 관련 참고사진

그림1. 지구를 기준으로 태양과 달이 정반대편에 일직선으로 위치할 때 보름달을 볼 수 있으며, 타원 궤도를 도는 달이 근지점을 통과할 때 달이 더 커 보인다.


그림2. 보름달(제28회 천체사진공모전 수상작) ⓒ배정훈

그림2. 보름달(제28회 천체사진공모전 수상작) 배정훈


그림3. 보름달(제25회 천체사진공모전 수상작) ⓒ고칠복

그림3. 보름달(제25회 천체사진공모전 수상작) 고칠복


그림4. 보름달(제24회 천체사진공모전 수상작) ⓒ김석희

그림4. 보름달(제24회 천체사진공모전 수상작) 김석희

만족도 조사
콘텐츠 담당부서대국민홍보팀
콘텐츠 만족도